홈 >  커뮤니티  >  DU피플    인쇄하기
DU피플
게시물 상세보기
제목 대구대 장원구 교수 연구팀, ‘생강의 매운맛 성분이 뼈 생성 촉진‘ 규명

대구대학교는 생명공학과 장원구 교수 연구팀이 생강의 매운맛을 내는 성분이 뼈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사실을 규명했다고 4일 밝혔다.

이번 연구를 통해 생강의 매운 성분인 진저론(zingerone)이 조골전구세포 및 동물모델에서 각각 세포분화 및 뼈 형성을 촉진한다는 사실을 확인한 것이다.

대구대 장원구 생명공학과 교수.(사진=대구대)

연구팀에 따르면 골다공증(osteoporosis)은 가장 흔한 대사성 질환으로 유전적 요인, 식습관과 같은 환경적 요인에 영향을 받는 복합적인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.

이 질환은 골 생산(bone formation)과 골 흡수(bone resorption)의 불균등으로 골조직의 항상성이 깨져 발생하는 전신적인 골격계 질환이다.

최근 골다공증 치료의 부작용을 최소화하면서 골 생성에 도움을 주는 한약재 및 천연물질을 사용한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.

생강은 독특한 향과 맛을 가진 향신료로서, 진저롤(gingerol), 쇼가올(shogaol), 진저론(zingerone) 등이 생강 특유의 매운맛을 내는 성분이다.

이 연구에 참여한 김아랑 학생(생명공학과 석사과정)은 진저론(zingerone) 처리에 의한 조골세포 분화 표지 유전자들의 발현 증가와 세포내 신호전달 기전을 규명하고, 제브라피쉬(zebrafish)를 이용한 동물모델에서도 뼈 형성이 촉진됨을 확인했다.

이번 연구 결과는 지난 1일 생리학, 약리학, 약학분야 국제 학술지 'Clinical and Experimental Pharmacology and Physiology'에 온라인판으로 게재됐다.

장원구 교수는 "이번 연구 결과는 매운맛을 내는 성분이 뼈 생성을 촉진해 건강한 뼈를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을 뒷받침하는 것으로 그 성분을 이용한 골다공증 치료제 개발 등의 응용연구가 계속 진행돼야 한다"고 말했다.

한편 연구팀은 지난 2018년 후추의 매운 성분인 피페린(piperine)이 AMPK(AMP-activated protein kinase) 활성을 통한 조골세포분화 촉진 기전을 밝혀 국제학술지(Biochem Biophys Res Commun)에 발표한 바 있다.

또한 장 교수는 식용으로 섭취 가능한 성분들을 중심으로 뼈 건강에 효과적 성분에 대해 다수의 특허(등록 9건, 출원 6건)를 보유하고 있다.

출처 : 뉴스프리존(http://www.newsfreezone.co.kr)

첨부파일

총 게시물 26개

공지사항 게시판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6 생명공학과 구덕본 교수팀, 한국수정란이식학회 최우수 발표 논문상 수상 2013.06.12 교육지원조교 16/06/01 266
5 생명공학과 석사과정 학생, 고추 매운 성분 비만억제 규명 2010.06.10 교육지원조교 16/06/01 260
4 생명공학과-캡사이신(고추의 매운 성분) 비만억제 효과 분자수준에서 규명 2010.06.09 교육지원조교 16/06/01 261
3 생명공학과 구덕본 교수, 마르퀴스 후즈 후 등재 2009.08.01 교육지원조교 16/06/01 272
2 [중앙일보 대학평가]축산+생명공학 고부가 창출한다 2008.10.01 교육지원조교 16/06/01 243
1 [중앙일보]생명공학과 평가(공학·자연계열) 2008.09.30 교육지원조교 16/06/01 325
1 2 3